스마트아산뉴스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시정·행사

아산시, 한국전쟁 민간인 희생자 유해 시굴 발굴 완료

기사입력 2017-11-21 09:25:38 최종수정 2017-11-21 09:25:38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   콘텐츠 내용을 음성으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 개토제 및 유해 위치 확인

 

아산시(시장 복기왕)는 11월 16일부터 19일까지 3박4일 간 한국전쟁기 민간인 희생자 유해 시굴 발굴을 배방읍 수철리 일대에서 진행했다.

 

이번 발굴은 한국전쟁시기 부역혐의를 받고 적법한 절차 없이 희생당한 분들을 추모하고 유해를 발굴해 역사적 아픔을 치유하고 유족의 명예회복을 위해 추진하게 됐다.

 

발굴은 한국전쟁기 민간인학살 유해 발굴 공동조사단(단장 박선주 충북대 명예교수)에서 맡아서 진행하고 있으며 17일 오세현 부시장을 비롯한 김장호 아산시 유족회장 등 20여명이 개토제를 지내고 본격적인 시굴발굴이 진행됐다.

 

오세현 부시장은 개토제에서 “한국전쟁이 끝난 지 65년이 지났지만 이념의 차이로 적법한 절차 없이 희생당한 분들에게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시 차원에서 도움 드릴 수 있는 부분은 적극 지원 해드리겠다”며 발굴 작업의 지원을 약속했다.

 

시굴 발굴은 마을 증언자에 의해 배방읍 수철리 산 181-2번지 일대를 발굴했지만 성과가 없었다. 그러나 다른 마을 분들의 이야기를 종합한 결과 배방읍 중리 산86-1번지 부근에서 폐 금광을 확인할 수 있었고 유골 파편이 다수 발견됐다.

 

향후 한국전쟁기 민간인 학살 유해 발굴 공동조사단은 시굴발굴에 대한 결과보고서를 12월 중에 제출할 예정이고, 시굴발굴에서 조사된 내용을 통해 2018년 2월 중으로 본 발굴을 진행할 계획이다.

 

 

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공직비위.고층.직원칭찬)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아산시, 한국전쟁 민간인 희생자 유해 시굴 발굴 완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17.12.06]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 2017-12-06
  • [2017.12.01] 아산-서울 우호교류 협약 및 서울시장 특강 2017-12-01
  • [2017.12.01] 12월 직원월례모임 2017-12-01
  • [2017.11.27] 여성.청년경제 사회적경제 발전 업무협약 2017-11-27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