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아산뉴스아산시아산소식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시정·행사

아산시, 한국전쟁 민간인 희생자 유해 수습 완료

기사입력 2018-04-03 17:28:02 최종수정 2018-04-03 17:28:02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   콘텐츠 내용을 음성으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 4~5월 중 유해감식 진행 예정

 

아산시는 배방읍 중리 산86-1번지 일원에서 지난 2월 22일부터 개토제를 시작으로 3월 30일까지 총 38일간 한국전쟁 민간인 희생자 유해발굴을 진행하고 암매장된 유해를 모두 수습했다.

 

수습유해는 모두 총 150여구로 비녀 60여개, 구슬, 종모양의 장난감 등의 유품으로 보아 희생자 상당수가 여성과 아이가 포함된 것을 파악됐다.

 

매장 장소 형태는 일제 시대 폐 금광이 토사에 의해 매립된 웅덩이 형태이며 이 웅덩이에 유해들이 층층이 발견 된 것을 보아 같은 장소에서 반복적으로 살해 된 것을 추측 할 수 있다.

 

이번 수습된 유해는 아산공설봉안당으로 이관해 4월~5월 2달 여간 유해감식을 진행해 정확한 희생자 수, 성별, 연령, 피해당시 상황을 파악할 계획이다.

 

아산시에 따르면 향후 유해감식이 완료되면 보고대회를 거쳐 행정안전부 소관 ‘세종시 추모의 집’에 유해를 봉안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공직비위, 알선ㆍ청탁행위)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아산시, 한국전쟁 민간인 희생자 유해 수습 완료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18.11.15] 아산시 치안협의회 2018-11-15
  • [2018.11.15] 농업인의 날 기념식 2018-11-15
  • [2018.11.14] 삼성디스플레이 사랑나눔 김장축제 2018-11-14
  • [2018.11.03] 여자프로농구 개막전(우리은행 위비) 2018-11-04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