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아산뉴스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아산시, 그림책작가와 함께하는 인문학수업 지원

기사입력 2018-04-05 17:40:29 최종수정 2018-04-05 17:40:29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   콘텐츠 내용을 음성으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 전국 최초 그림책작가협회와 MOU체결, 9개 초등학교 시범운영 -

 

아산시는 전국 최초로 학교의 「그림책작가와 함께하는 인문학수업」을 지원한다. 올 4월부터 10월까지 관내 9개 초등학교 20학급에 학급당 8시간(2시간 4회)씩 인문학수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시는 학생들에게 독서.놀이.창의체험 활동이 중요하지만 정작 학교현장에서는 고품질의 인문학수업이 부족한 실정이며, 창의적인 미래인재 양성을 위하여 본 사업을 추진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학생들은 수업 전에 미리 그림책을 읽고, 작가와 함께 그림책에 나오는 이야기를 소재로 학교수업과 연계된 미술, 연극, 자연탐구활동, 책 만들기 등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다양한 인문학수업을 체험하게 된다.

그림책 “강아지똥”을 그린 정승각 작가와 “숲 속 재봉사”의 최향랑 작가를 비롯하여 우리나라 최고의 그림책작가 20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2017년 아산시 시립도서관의 우수프로그램으로 올해 처음 아산시 교육지원담당관과 시립도서관이 협력하여 학교 교육프로그램으로 시행한다.

시립도서관은 올 2월에 전국 최초로 그림책작가협회와 MOU체결하고, 우수 컨텐츠를 보유한 베스트셀러 작가를 추천받았다. 교육지원담당관은 3월에 지원학교를 선정하였고 강사비와 재료비 4천만원을 지원한다.

그림책작가협회는 2016년 6월 설립되었으며 그림책작가, 연구인, 출판인등 최고의 전문가 228명으로 구성된 우리나라 최초이며 유일한 그림책 단체이다. 현재 다양한 그림책 향유문화와 연구사업, 국제 교류를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

그동안 학교에서는 작가와 함께하는 일회성 집단교육은 있었지만, 이번처럼 지방자치단체와 그림책작가협회가 협력하여 진행되는 학교안 인문학수업은 전국 최초이다.

아산시 교육지원담당관(오원근)은 “그림책작가의 인문학수업을 통해 아이들의 창의력과 상상력을 높여주고 책을 읽는 즐거움을 알게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시는 올해 시범운영을 통해 학교와 학생의 반응이 좋을 경우 확대 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공직비위, 알선ㆍ청탁행위)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아산시, 그림책작가와 함께하는 인문학수업 지원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18.07.18] 엘크루어린이집 알뜰시장 수익금 전달 2018-07-18
  • [2018.07.18] 이순신대로 준공식 2018-07-18
  • [2018.07.12] 시민과 함께하는 희망 더하기 대화(선장면,도고면,배방읍) 2018-07-12
  • [2018.07.11] 시민과 함께하는 희망 더하기 대화(탕정면,음봉면,둔포면) 2018-07-11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