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아산뉴스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아산시보건소, 저출산 위험! 민간의료기관에 출산장려 정책 참여 독려

기사입력 2018-08-06 14:20:51 최종수정 2018-08-06 14:20:51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 민간 병·의원 방문 임산부 우선(배려) 창구 운영

 

아산시보건소(소장 김은태)는 아산(전국) 합계출산율 2012년1.8(1.29)명에서 2016년1.56(1.17)명으로 0.2(0.12)명으로 급격히 줄어듦에 따라 출산율 감소에 따른 인구절벽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임산부 우선(배려)창구가 공공부문에 이어 민간에도 확대 실시된다고 밝혔다.

 

시 보건소는 지난 7월 17일 아산시 4개 의·약단체(의사회, 한의사회, 치과의사회, 약사회)와 출산율 저하에 따른 대책 간담회를 열고 아산시 출산장려정책으로 임산부 우선(배려)창구를 홍보·운영에 협력하기로 했다.

 

7월 2일부터 보건소 등 공공기관에서만 운영하던 임산부 우선(배려) 창구가 국민건강보험공단아산지사를 비롯해 의료기관에서 확대 실시된다.

 

도솔한방병원(원장 김성호), 도솔부부한의원(원장 정유경), 도솔한의원(원장 김진용)이 8월 1일부터 임산부 우선(창구) 및 진료까지 처음으로 운영에 들어갔으며, 제일조은내과의원(원장 박정훈), 미래한국병원(원장 임영국)등이 동참하기로 했다.

 

아산시보건소 관계자는 “아산시 출산정책에 적극 참여 주신 아산시 의·약사회 4개 단체 회장님과 임원진, 그리고 처음으로 임산부 배려창구에서 진료까지 운영해 주신 도솔한방병원을 비롯한 병·의원장님들께 감사드린다.”며, “지속적으로 의료기관에서 약국까지 확산되길 바라며, 아이 낳고 기르기에 좋은 도시 환경을 만드는데 아산시와 민간의료기관의 협력 체계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공직비위, 알선ㆍ청탁행위)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아산시보건소, 저출산 위험! 민간의료기관에 출산장려 정책 참여 독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18.09.20]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2018-09-20
  • [2018.09.19] 천안.아산 일자리 박람회 2018-09-19
  • [20158.09.18] 아산시 측량업협의회 MOU체결 2018-09-18
  • [2018.09.16] 베트남 님빈성 농업개발과정 연수생 수료식 2018-09-18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