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아산뉴스아산시아산소식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농·축산업

아산시, 고추바이러스 일명‘칼라병’피해예방 총력

기사입력 2019-05-28 09:24:54 최종수정 2019-05-28 09:24:54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 진딧물, 총체벌레 예찰 후 방제 당부

- 진단키트, 현장에서 2분내 고추 바이러스 감염 여부 확인 가능

 

아산시농업기술센터(소장 박승우)는 고추바이러스 일명 ‘칼라병’ 피해예방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센터는 적은 강우일수와 30도를 오르내리는 고온의 영향으로 고추, 오이, 가지 등 채소 병해충 상담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고추 재배 포장 예찰결과, 고추바이러스 매개충인 진딧물과 총체벌레 발생 밀도와 빈도가 높아 고추재배 농가의 큰 피해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특히, 꽃노랑총체벌레에 의해 감염되는 토마토반점위조바이러스(TSWV, 칼라병)에 감염되면 고추잎 끝이 안쪽으로 말리면서 반점이 생긴다.

 

이어 새순이 괴사되고 과실에는 얼룩덜룩한 반점을 만들어 상품성을 잃게 만들며 심하면 포기 전체가 고사된다.

 

이에 아산시농업기술센터는 일명 칼라병으로 널리 알려져 있는 토마토반점위조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농가가 의뢰하면 바이러스 진단키트를 활용해 현장에서 2분안에 감염여부 판별 후 감염된 고추묘의 조기제거로 고추재배농가의 병해충 발생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아산시농업기술센터 채소팀 관계자는 “앞으로 기온이 점점 올라가면서 오는6월까지 해충이 많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며 농가가 수시로 총채벌레, 진딧물 발생 여부를 확인하고 칼라병 감염 포기는 제거해주고 성분이 다른 2가지 이상 약제를 교차로 뿌려줘야 효과적인 방제가 된다”고 말했다.

 

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공직비위, 알선ㆍ청탁행위)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아산시, 고추바이러스 일명‘칼라병’피해예방 총력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19.04.24] 다임러트럭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전용 출고센터 오픈식 2019-05-02
  • [2019.04.23] 제21회 이순신 학술세미나 2019-05-02
  • [2019.04.23] 저신용 소상공인 특례보증 업무협약 2019-05-01
  • [2019.04.22] 제71회 충남도민체전 필승전략 보고대회 2019-05-01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