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아산뉴스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아산시립도서관,‘2018 아산시 올해의 책’선정

기사입력 2018-04-09 17:26:46 최종수정 2018-04-09 17:26:46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   콘텐츠 내용을 음성으로 들으실 수 있습니다.

아산시립도서관은 6일‘한 책 함께 읽기’운동의 일환으로 독서를 통한 문화적 경험을 공유하고 시민과 소통하기 위해‘2018 아산시 올해의 책’을 어린이, 청소년, 성인 각 분야별 1권씩 선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 27일부터 3월 20일까지 3주간 온·오프라인 시민투표를 통해 분야별 최고 득표도서를 올해의 한 책으로 최종 선택했다.

어린이 부문 도서는 박현경 작가의 <동생을 데리고 미술관에 갔어요>가 뽑혔다. 시각장애인 동생과 미술관에 가게 된 누나의 이야기를 담고 있으며, 동생의 아픔이나 상처, 마음 깊은 곳에 자리한 어두움과 아이다운 발랄함까지 잘 표현한 작품으로 큰 울림이 있는 책이다.

 

청소년 부문 도서는 제10회 창비청소년문학상 수상작인 손원평 작가의 소설 <아몬드>다. 이 책은 감정을 느끼지 못하는 한 소년의 특별한 성장을 그리면서 우리로 하여금 타인의 감정을 이해한다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 일인지, 그럼에도 그것이 얼마나 소중한 일인지 다시 한 번 생각해 볼 기회를 전한다.

 

성인 부문 도서는 한동일 작가의 <라틴어 수업>이 선정됐다. 한동일 교수가 서강대학교에서 진행했던 ‘초급·중급 라틴어’수업의 내용을 정리해 엮었으며 우리 삶에 맞닿아 있는 화두들이 함께 녹아 있어 단순한 라틴어 강의가 아닌 종합 인문 교양 수업에 가깝다.

 

 

아울러 오는 5월 12일 오후 2시, 아산시 중앙도서관에서 어린이 부문에 선정된 책 작가인 박현경 작가를 모시고 작가와의 만남을 진행한다. 또한 독서토론, 독후감 공모 등 다양한 독서문화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독서진흥팀(041-530-6625)으로 문의하면 된다.

 

 

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공직비위, 알선ㆍ청탁행위)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아산시립도서관,‘2018 아산시 올해의 책’선정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18.07.18] 엘크루어린이집 알뜰시장 수익금 전달 2018-07-18
  • [2018.07.18] 이순신대로 준공식 2018-07-18
  • [2018.07.12] 시민과 함께하는 희망 더하기 대화(선장면,도고면,배방읍) 2018-07-12
  • [2018.07.11] 시민과 함께하는 희망 더하기 대화(탕정면,음봉면,둔포면) 2018-07-11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