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아산뉴스아산시아산소식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경제·환경

아산시, 4차 산업 핵심‘드론’띄워..지적 첨단화 행정 이끈다.

기사입력 2019-07-04 15:21:54 최종수정 2019-07-04 15:21:54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 아산시 드론, 지적사업과 시정정책 결정에 역할‘톡톡’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4차 산업의 핵심인 드론을 띄워 지적 첨단화 등 행정 전 분야에서 활용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시는 4차 산업혁명시대 흐름에 발 맞춰 지적사업과 시정 정책결정에 최첨단 드론을 접목하기 위해 두 팔을 걷어 붙였다.

 

지난해 10월 ‘드론 활용방안 및 운영계획’을 수립하고, 올해 2월 ‘아산시 무인비행장치(드론) 운영 규정’을 제정했다.

 

시는 약 1억원을 투입해 정밀위치 측정, 항공 동영상 및 사진 촬영 등이 가능한 고정익 드론 1기, 회전익 드론 2기 등 총 3기와 고품질 영상편집기 및 소프트웨어를 보유한 상태이다.

 

이와 함께 드론 영상 촬영과 후 처리 영상 편집을 시에서 직접운영하기 위해 공무원 대상으로 드론운영 전문인력을 양성 중이다.

 

드론운영 전문인력 과정으로 초경량비행장치 조종자 국가자격증 교육, 무인비행장치 운용 및 영상후처리 교육 과정을 개설해 드론운영 인력예산을 적극 절감하고 있다.

 

최첨단 드론 행정활용 범위는 지적확정측량 성과검사, 지적재조사사업, 각종 개발사업 및 SOC사업 입지분석 항공영상 정보 지원, 각종 사업지구 현황분석과 공유재산 조사, 공간정보시스템 항공영상 등록, 재난·재해 발생시 복구용 항측정보 지원, 문화축제 및 관광산업 항공영상, 대형화재 훈련자료 영상 등 시정업무 전반에 적극 활용할 수 있다.

 

시는 올해 한양수자인1차 주택건설사업(15,802㎡), 법곡동 2차 아파트 주택건설사업(20,020.2㎡), 온천지구 도시개발사업(49,939.0㎡), 신정호지구 도시개발사업(43,473.0㎡) 등 지적확정측량 성과검사 시, 드론으로 정사영상을 촬영해 행정의 효율성을 극대화 했다.

 

또한 50만㎡ 규모의 신달2지구 지적재조사사업지구를 드론으로 촬영하고 지적도를 중첩해 활용함으로써 사업지구 내 토지이용 현황 파악과 경계결정 등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절감했다.

 

뿐만 아니라 드론 촬영 영상을 대형화재 훈련자료로 활용하고, 4,000㎡에 달하는 공유재산의 무단점유 현황을 확인해 시효취득을 방지하는 등 행정업무의 신뢰성을 높였다.

 

최미은 토지관리과 주무관은 “앞으로도 드론의 활용범위는 무궁무진하며 드론 기술을 다양한 행정 분야에 접목해 고품질의 지방행정 업무혁신을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공직비위, 알선ㆍ청탁행위)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아산시, 4차 산업 핵심‘드론’띄워..지적 첨단화 행정 이끈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19.12.10 오세현 아산시장, (사)아산시기업인협의회 송년회 참석 2019-12-11
  • 2019.12.10. 아산시 행복키움추진단협의회 송년회 2019-12-11
  • 2019.12.03. 2019 아산시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식 2019-12-04
  • 2019.11.29. 제18회 아산시 보육교직원 한마음대회 2019-12-03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