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아산뉴스아산시아산소식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시정·행사

아산시, 충남도 시군 합동평가 1위

기사입력 2019-08-10 11:33:00 최종수정 2019-08-10 11:33:00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 7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현재까지 재정 인센티브 총 38억원 지원 받아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충남도가 시·군을 대상으로 실시한‘2019(2018년 실적) 합동평가에서 탁월한 성적으로 1위를 달성하는 쾌거를 이뤄 최우수 기관표창과 3억원의 재정 인센티브를 지원받게 됐다.

2013년부터 금년도까지 7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이라는 성적을 거둬 도내 최고 수준의 종합 행정력과 고품격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음을 인정받고, 현재까지 재정 인센티브로 총 38억원을 지원 받았다.

 

특히, 금년도 성적은 총점 1,000점 만점에 924.5점으로 전체 15개 시군 중 900점대는 아산시가 유일하며 역대 최고점수를 기록했다.

 

또한, 시부 평균점수 854.0점보다 70.5점이 높아 충남도가 작년에 이어 올해 정부합동평가에서 전국 1위를 달성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시군 합동평가는 시·군에서 추진하는 국가 및 도 위임사무와 주요시책 등에 대한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궁극적으로는 시민에게 제공되는 행정서비스의 질을 제고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평가이다.

 

이번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민선 7기 첫해의 주요 성과로 아산시의 행정 수준이 탁월함을 입증하는 계기가 돼 그 의미가 더 크다.

 

평가지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정부합동평가와 연계해 5대 국정목표, 126개 세부지표(정량지표 105, 정성지표 21)이며, 평가결과 충남도 합동평가단이 선정하는 정성지표(우수사례)에서 2차 선정 6, 최종선정 6건 등 총 12건의 우수사례를 배출했다.

 

시는 정성지표 부분에서 자치단체 인사혁신 및 일하는 방식 주차공유 정책 저출산 대책 다문화가족 지원정책 성인지 정책 마을자치·공동체 활성화 등이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특히, 성인지 정책 추진 우수사례로시민과 함께 만드는 양성평등 포용도시 아산사례는 정부합동평가에서도 우수사례로 채택돼 전국 지자체에 모범사례로 전파될 예정이다.

 

성매매 집결지 장미마을을 여성친화형 도시재생 뉴딜 사업을 통해 여성 인권의 상징 공간, 즉 여성과 사회적 약자에 대한 포용과 지지의 공간으로 전환한 사례로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 공모선정 시행사업이다.

 

또한, 정량지표에서는 재정지원 일자리 사업 수행성과 경력단절여성 취업지원 자활근로 참여자 탈수급 및 취·창업 노인일자리 지원 등 105개 지표 중 79(75.2%)지표가 최고 등급인 탁월을, 12(11.4%)지표가 우수 등급을 받아 시정 전반에 대해 행정능력이 우수함을 인정받았다.

 

오세현 시장은 “7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이라는 훌륭한 성과를 이룬 것은 전 공직자가 한마음 한뜻으로 아산시의 발전과 시민이 행복한 아산을 만들기 위해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시민과 소통하며 전 공직자와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해 행복도시 아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아산시, 충남도 시군 합동평가 1위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19.05.13] 제71회 충남도민체전 아산시 선수단 결단식 2019-08-21
  • [2019.05.11] 아산시 청소년의 달 기념행사 2019-08-21
  • [2019.05.11] 충남 장애인농구 클럽대항전 2019-08-21
  • [2019.05.10] 제129주년 노동절 기념 문화한마당 2019-08-21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