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아산뉴스아산시아산소식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아산시, 마스크 꼭 필요한 시민들에게 1인1매 한시 배부

기사입력 2020-02-27 18:27:22 최종수정 2020-02-27 18:27:22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동 통해 27일 오전 11시부터 소진 시까지

-오세현 시장 "조만간 시중 물량 풀릴 때까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전국적으로 마스크 품귀 현상이 빚어진 가운데 아산시(시장 오세현)227, 꼭 필요한 시민들에게 마스크를 11매 배부한다고 밝혔다.

 

아산시는 이날 오전 11시부터 읍··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시민들에게 마스크 11 , 45000매를 한시적으로 나눠주고 있다.

 

최근 지역사회 감염자가 늘면서 시민들은 불안한 마음으로 마스크를 찾고 있지만 품절 사태로 구하기 쉽지 않은 상황이다. 이에 마스크가 꼭 필요하지만 구매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에게 아산시는 그동안 시가 보유했던 물량을 무료 배부하기로 했다.

 

아산시는 감염병 사태 초기 우한 교민 임시생활시설을 수용하면서 예비비를 집행해 마스크를 다량 구입했다. 또한 임시생활시설 운영기간 전국 각지에서 위문품으로 보내온 물량도 일부 확보하고 있었다.

 

아산시가 확보한 마스크 총량은 누적 약 43만개로, 이 가운데 약 37만개는 임시생활시설 인근의 초사동 주민(26,000)들과 노인정, 어린이집, 유치원, 복지시설 등 사회적 취약계층에게 배부를 완료한 상태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국가 위기 경보가 최고 수위인 '심각' 단계로 상향된 뒤, 마스크 대란이 벌어지자 아산시는 착용이 반드시 필요한 시민들에게 보유한 마스크를 한시 공급하기로 했다.

 

또한 전날 관내에서 처음으로 확진자 2(40대 부부)이 발생함에 따라 시민들의 불안감이 더 높아진 상태다.

 

아산시가 이날부터 지급하는 마스크를 받으려면 신분증을 지참하고 관할 읍··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물량은 읍··동 인구기준에 따라 배정했으며, 배부 기한은 시 보유분(45000) 소진시까지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정부가 마스크 생산·유통을 엄격히 통제하기로 하면서 3월초부터 마스크 수급이 다소 원활해질 것으로 예상된다""조만간 시중에 물량이 풀릴 때까지 마스크가 꼭 필요하지만 구하지 못하고 있는 시민들에게 한시적으로 마스크를 배부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전날부터 '마스크 및 손소독제 긴급수급 조정조치'에 따라 마스크 판매업자의 수출을 원칙적으로 금지하고, 생산량의 50% 이상을 공적 판매처(우정사업본부·농협·공영홈쇼핑 등)를 통해 신속하게 출고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3월초부터 개인위생물품 수급에 숨통이 트일 것으로 기대된다.

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공직비위, 알선ㆍ청탁행위)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아산시, 마스크 꼭 필요한 시민들에게 1인1매 한시 배부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19.12.31. 유병훈 부시장 이임식 2020-03-30
  • 2019.12.31. 2019년 종무식 2020-03-30
  • 2019.12.30. 청소년재단 이사장, 상임이사 임명장 수여 2020-03-30
  • 2019.12.30. 임용장 교부 2020-03-28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