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아산뉴스아산시아산소식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아산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률 87.8%에 달해

기사입력 2020-05-25 19:42:00 최종수정 2020-05-25 19:42:00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 시민 10가구 중 약9가구, 781억 7700만원 신속지원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속접수에 돌입한 결과, 신청률이 21일 기준 87.8%에 달하고 있다.


지원대상 총13만6756가구 중 12만22가구가 신청해 781억7700만원을 지원받았으며, 10가구 중 9가구 가량이 지급받은 셈이다.


지원금 지원현황은 ▲ 4일 현금지급 대상 1만4777가구, 68억3000만원 지원 ▲11일부터 신용·체크카드 신청(카드사) 9만3396가구, 633억8200만원 지원 ▲ 18일부터 선불카드 신청(읍면동) 1만1849가구, 79억6500만원을 지급했다.


시는 선불카드의 신속한 접수처리를 위해 18일부터 29일까지 2주간 본청 공무원 100명을 5개조로 나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접수 지원하도록 근무명령한 상태다.


현재까지 온양1동 신청률이 93%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시는 읍면동별 지원금 신청현황을 일일 모니터링 해 아산시 전체 시민이 신속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행정력을 총동원할 방침이다.


현재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은 카드사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온·오프라인으로 신청·접수 중이며 지원금은 8월 31일까지 사용해야 된다. 기한 내 미사용하면 잔액은 환수된다.


시 관계자는 “정부 긴급재난 지원금 총액 878억원 전액이 관내 시중에 풀리면 코로나19 여파로 침체 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공직비위, 알선ㆍ청탁행위)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아산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률 87.8%에 달해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20.2.16. 우한교민 임시생활시설 퇴소행사 2020-07-11
  • 2020.2.15. 우한교민 임시생황시설 퇴소행사 2020-07-10
  • 2020.2.13. 곡교천 마스터플랜 수립용역 최종 보고회 2020-07-10
  • 2020.2.11. 임용장 교부 및 교육인사 2020-07-10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