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아산뉴스아산시아산소식

검색 전체메뉴닫기

보도자료

아산시의 새로운 소식과 유용한 정보를 한눈에 알 수 있습니다.

오세현 아산시장, 봉축법요식 앞두고 보문사·세심사 방문

기사입력 2020-05-27 16:21:16 최종수정 2020-05-27 16:21:16

기사내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코로나19 방역협조에 감사 인사...생활 속 거리두기 협조요청

 

보문사, 세심사를 방문한 오세현 아산시장

 


오세현 아산시장은 오는 30일 봉축법요식을 앞두고 26일 관내 사찰인 보문사와 세심사를 방문해 코로나19 방역 활동 협조에 감사 인사를 전하고 생활 속 거리두기 협조를 요청했다.


불교계는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하자 자발적으로 법회 등 종교활동을 자제했고 4월 30일 예정이었던 봉축법요식을 한 달 연기한 바 있다.


이번에 방문한 보문사는 석주 스님이 온양지역 포교를 위해 1978년 창건했다. 현재는 송운 스님(아산시 불교사암연합회 회장)이 주지 스님으로 부임하여 부처의 가르침을 전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보문사 마하야나 자비봉사단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점심공양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보문사 불교대학 동문회는 매년 송년법회에서 성금을 모금하여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하고 있다. 또, 2011년부터 보문사 산사음악회를 개최하고 있다.


이어 방문한 세심사(지해 스님)는 아산시 지역 문화유산 명소로 널리 알려진 곳이다. 창건 역사가 오래된 것으로 알려진 세심사는 1968년 승려 일타와 도견이 세심당이라는 부도에서 이름을 따와 기존 신심사에서 오늘날 세심사로 명칭을 변경했다. 소장 문화재 가운데 불설대보부모은중경 목판은 보물 제1960호로 현재까지 전해지는 언해본 목판 중 가장 오래된 것으로 조선시대 언어생활을 알려주는 귀중한 자료이다. 이 밖에 세심사 소조 여래 좌상, 세심사 신중도, 세심사 다층탑이 있어 다양한 문화유산을 확인할 수 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각 사찰을 방문한 자리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협조해 주신 불교계에 사드리며, 현 위기상황을 모두가 함께 슬기롭게 극복해 나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오 시장은 30일 봉축법요식 이전 봉곡사, 송암사, 윤정사, 옥련암 방문을 이어갈 계획이다.


공직자 부조리 익명 신고(공직비위, 알선ㆍ청탁행위)
공공누리 1유형 아산시에서 창작된 오세현 아산시장, 봉축법요식 앞두고 보문사·세심사 방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주요뉴스

실시간뉴스

인터넷방송

인터넷방송

시정갤러리

  • 2020.2.16. 우한교민 임시생활시설 퇴소행사 2020-07-11
  • 2020.2.15. 우한교민 임시생황시설 퇴소행사 2020-07-10
  • 2020.2.13. 곡교천 마스터플랜 수립용역 최종 보고회 2020-07-10
  • 2020.2.11. 임용장 교부 및 교육인사 2020-07-10
위로가기